학습자료실

  • 밴드 바로가기
  • 트위터 바로가기
  • 페이스북 바로가기
  • 블로그 바로가기
제목
황복 게놈 염색체 수준 완전 해독
작성자
스마트해양양식과
등록일
2020-01-13
조회수
356

해양수산부 포스트게놈 다부처 유전체 사업 목표 생물종 중 하나인 고부가가치 어종 황복의 전체 게놈이 극지연구소(강승현 박사, 김진형 박사), 인천대학교(이재성 교수), 고려대학교(박현 교수)로 구성된 국내연구진에 의해 염색체 수준으로 완전 해독됐다.

황복은 복어목 참복과 어종으로 우리나라 서해와 중국 연안에서 해수와 담수를 넘나들며 서식하며, 우리나라 연근해에 서식하는 어류 중 유일하게 민물에서 산란하는 어종이다.

연구진의 연구를 통해 황복은 22개의 염색체로 게놈이 구성돼 있는 것이 확인됐으며, 소하회유성 어류의 특이적 성질인 해수와 담수를 오가며 삼투압과 염분도 변화를 견딜 수 있는 능력에 관한 유전적 증거들이 게놈 정보를 통해 밝혀졌다.

또한 복어류 특이적 작은 크기의 게놈을 활용하고 유지하는데 필요한 유전적 증거들도 연구를 통해 확보됐다. 황복 게놈 정보는 염색체 수준의 고품질 유전체 정보만을 논문으로 게재할 수 있는 ‘Molecular Ecology Resources’에 최종 출판됐다.

황복은 일본에서 고가로 유통되는 자주복과 품질면에서 큰 경쟁력을 지니고 있으며, 최근 중국에서는 복어류의 고부가가치 특성을 경제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동아시아에 서식하는 전체 복어류들의 게놈 정보를 확보하고 있기에, 이번 국내연구진에 의한 황복의 전체 게놈 정보 해독은 연구적 및 산업적 의의와 활용가치가 매우 크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 저작권자 ? 수산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